척추 질환은 100% 예방이 가능하다!

It is Time to Change the World!
척추 질환은 100% 예방이 가능하다!

(글 Cheonil Park, D.C / 정리 에스카사)


외부 척추 검진을 할 때 종종 듣는 이야기가 있다. “저는 척추 검사를 한 적이 한 번도 없지만, 척추 검사의 필요성을 못 느껴요. 현재 특별히 아픈 곳이 없고 또 아파도 쉬다 보면 좋아지기 때문이지요.”

혹은 “척추 엑스레이에 퇴행성 관절염이 이렇게 드러나 있는데도 저는 왜 그동안 통증을 못 느낀 거죠?” 이런 얘기를 들을 때마다 ‘아! 내가 그동안 정확한 정보를 알려드리지 못했구나.’ 하고 반성하게 된다. 

대부분의 사람은 Mechanical health care system, 응급처치, 혹은 아플 때 병원에 가고 진료를 받는 문화에 익숙하다. 그러나 척추는 다르다. 척추는 뇌로부터 내려오는 신경을 보호하는 특수적인 부분이며 신경 곧 중추 신경을 보호하고 있다. 중추 신경은 우리의 심장을 뛰게 하고 폐로 숨을 쉬게 하며 몸 안에 장기들의 기능을 움직이고 작동시키는 중요한 기능을 하고 있다. 뇌로부터 우리 몸까지 서로 정보를 교류하며 몸의 기능을 유지 시켜준다.
 


목, 허리 디스크는 100% 예방할 수 있다!

퇴행성 척추나 척추 질환은 ‘조용한 살인자’와 같다. 목, 허리 디스크는 ‘100% 예방할 수 있다’는 사실을 아는 이는 많지 않다. 척추의 Curve, 곧 이상적 곡선을 잃어버린 목과 허리는 디스크를 유발한다.

하지만 대부분 그런 사실을 모른 채 살다가 심각한 통증이나 증상이 있을 때 병원을 찾는다. 이는 미리 예방할 수 있다는 사실을 모르기 때문이다. 통증과 증상이 심해지면, 다시 척추를 복구시키기가 매우 까다롭고 힘이 든다. 인체는 24시간마다 대략 180억 개의 세포가 다시 생성되는데 이는 우리 몸의 신비한 능력이다. 우리 몸은 재생되어 스스로 회복되며 신경을 통해서 움직인다.

신경은 우리 몸을 작동시키거나 재생시키고 회복시켜주는 것이다. 건강검진은 병을 예방하기 위해 한다. 그 덕분에 암을 조기 발견 하여 생명을 구하기도 한다. 만일 사전 검진이 없었더라면 통증을 못 느끼며 지내다가 뒤늦게 증상이 심해져서야 발견되거나 인생의 단 몇 개월을 남겨둔 채 말기 암을 발견하기도 한다. 이렇듯 척추도 미리 검진을 받아 사전 예방을 통해 병을 키우지 않도록 해야 한다.
 

척추 질병은 우리를 기다려주지 않는다.

‘Disease(병)’는 Dis(아니다)와 Ease(편하다), 두 개의 단어로 나뉜다. 질병은 ‘편하지 않은’ 상태, 즉 ‘편하지 않은 상태가 병’인 것이다. 우리가 편하지 않은 상태를 마냥 내버려둘 수는 있지만, 병은 우리를 기다려주지 않는다. 다시 말해서 척추 질병은 결코 우리를 기다려 주지 않는다. 척추를 제대로 알면, 삶이 바뀐다. 사랑하는 이의 생명을 빨리 구하는 일이 일어난다.

환자 중에는 척추 검사만으로도 미리 암을 발견하신 분도 계시다. 또 허리로 인해서 걷지 못해 휠체어를 타시다가 일어나서 뛰어다니시는 분, 혹은 당뇨약, 심장약, 혈압약, 갑상샘 약, 간 문제로 약을 드시던 분이 제대로 된 척추 Corrective care를 통해 회복되는 모습을 보게 될 때는 보람을 느낀다. 다시 한 번 강조하지만, 사전 검진을 통해 내 척추만 제대로 알아도 나의 삶이 바뀐다.
 


글 Cheonil Park, D.C
Board Certified Chiropractic Physician
Chiropractic BioPhysics Certified
교정 전문 병원 ADIO Corrective Chiropractic 원장
201_567_0525
 

정리 에스카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