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뉴스/정부] 국토교통부, 세계 선도 위한 20개 국토·인프라·교통 기술 개발 착수

2020-05-08

국토교통부, 세계 선도 위한 20개 국토·인프라·교통 기술 개발 착수

2030년까지 건설·교통·자동차·물류·주택·에너지 등 분야 유망 기술 개발, 국가 R&D로 기획·추진 


(출처: 국토교통부 )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원장 손봉수)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경제적 위기를 극복하고 세계적 경쟁력을 갖춘 기술 확보를 위한 20대 유망기술(20-Wonder 프로젝트)을 국토교통과학기술위원회 심의(5월 6일)를 거쳐 7일 확정했다.

국토부는 2019년부터 전문가 설문 및 공모전을 통해 발굴된 아이디어(1050개)와 각종 미래예측보고서상 기술(300개 기술) 중 미래시장 규모와 기술성, 실현 가능성 등을 종합 고려해 2050년까지 추진해야 할 50대 미래전략 프로젝트를 선정했다. 또한 그중 2030년까지 집중할 20대 유망기술(20-Wonder)을 확정했다.

20대 유망기술(20-Wonder)은 세계 일등 기술력을 목표로 하며 1. 인공지능을 국토·교통 전 분야에 접목(AI+)하고 2. 이동수단의 전동화·자율 운행을 촉진(M.E.C.A)하는 기술과 3. 비대면(Untact) 경제에 대비한 기술과 4. 그린 에너지(Green) 기술 등으로 구성된다.



◇인공지능(AI) 기술(AI+)

2030년도 대한민국의 도시·인프라·주택은 인공지능(AI), 스마트센서, 사물인터넷(IoT)과 결합된 초 지능화 시설로 변모한다.

각종 빅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수집·처리하는 스마트시티 기술로 혼잡을 사전에 예측해 교통신호를 전환하고,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과 감염병 확산을 예방하는 등 도시문제 해결을 지원한다.

도로, 철도, 공항, 지하매설물 등은 지능형 SOC로 건설·개량되고, 실제 시설물과 똑같은 디지털 트윈(Digital twin)도 구축돼 AI·빅데이터 기반 스마트 유지관리가 가능해진다.

주택은 IT 기술과 결합해 개인화된 서비스가 가능해지는 지능형 주택(Smart Home)이 보편화될 전망이다.



◇이동수단의 혁명(M.E.C.A)

교통은 소위 메카(Mobility 이동성, Electrification 전동화, Connectivity 초연결성, Autonomous 자율운행) 혁명의 진전으로 쾌적하고 빠르고 안전하면서도 자유로운 이동을 보장한다.

도로와 자동차 간 정보·신호를 공유하며 운행하는 완전 자율 협력 주행이 보편화되고 시속 1200km급 아진공 튜브 철도가 등장하며 스마트 모빌리티 서비스(MaaS)를 통한 통합결제 및 수단 간 환승 등 자유로운 이동이 일상이 된다.

올해 초 라스베이거스 CES 전시에서 화제가 되었던 도심형 에어택시(UAM, Urban Aerial Mobility)도 상용 서비스가 개시될 전망이다.



◇비대면 기술(Untact)의 진화

코로나19로 인해 다가올 비대면 경제의 확산에 따라 건설·물류 등 산업 현장의 비대면(언택트) 기술이 확산된다.

AI와 BIM(Building Information Modelling) 기반의 건설 설계 자동화 기술이 일반화되고 건설로봇이 위험한 작업현장에 투입된다.

분류·집품·배송 등 물류작업을 자동화하고 데이터 기반으로 관리하는 스마트 물류센터 기술이 구축·보급된다.



◇그린 에너지(Green) 기술

수소를 에너지원으로 사용하는 수소 도시 기술과 에너지 생산량이 소비량보다 많은 플러스 에너지 도시·건축 기술, 도시의 폐기물 등 자원 순환을 위한 도시형 복합 플랜트 기술도 개발한다.



◇기타 산업기술

그 밖에 건설 신소재(태양광에 반응해 에너지를 생산하는 BIPV, 철근보다 고강도의 탄소나노튜브, 자기 치유형 콘크리트 등)와 미래 항공기 부품 인증기술 등 산업혁신을 위한 기술도 개발할 계획이다.



◇향후 일정 등

국토부는 2006년 한국형 고속철도, 스마트 하이웨이, 초장대 교량 등 선진국 추격을 위한 10대 기술(VC-10)을 선정해 연구개발(R&D)을 추진한 바 있고 KTX 국산화, 터키 차낙칼레 교량 수주 등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이번에 선정한 20-Wonder 프로젝트는 축적된 연구 역량과 코로나19 대응 시 입증된 산업 역량을 집중해 세계 선도형 연구를 목표로 추진되며, 국토부는 즉시 연구개발 사업 기획에 착수하고 많은 관련 부처와 다부처 협력을 통해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국토부는 성과 중심의 도전적 연구 촉진을 위한 국토교통 R&D 연구관리 혁신방안도 함께 확정했으며 R&D 성과 평가를 논문, 특허 등 양적 지표에서 매출, 현장 적용 등 질적 평가로 개선하고 혁신적 신진 연구자를 위한 전용 프로그램을 신설하는 등의 내용을 담았다.

20대 유망기술과 50대 전략 프로젝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국토부 및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유튜브 등 동영상으로도 확인할 수 있다.

박선호 국토부 제1차관은 “발표된 20대 유망기술이 국토교통 산업기술력 제고를 위한 성장 엔진을 창출할 것”이라며 “코로나 이후 경제 회복에도 기여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molit.go.kr


STORY212 김영미 기자
editor.story212@gmail.com